디지털미디어디자인전공 김현준학생, 공군 픽토그램 독일 아이에프(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
작성자 박유선
작성일 2021.04.19 15:27:38
조회 529


공군이 4월 13일(화)[독일 현지 시각], 「공군 픽토그램」으로 독일에서 개최하는 '아이에프 디자인 어워드(iF Design Award)’ 커뮤니케이션 부문에서 본상 아이에프(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작품에는 아이에프(iF) 디자인 어워드의 로고를 공식적으로 사용할 수 있으며, 이는 세계적인 디자인 공모전에서 인정받았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다.
을 수상했다. 공군이 아이에프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수상한 것은 ’19년「공군 의복 캐릭터」에 이어 두 번째다.

1954년부터 개최된 독일의 '아이에프 디자인 어워드(iF Design Award)'는 미국 ‘아이디이에이 디자인 어워드(IDEA Design Award)’,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Red Dot Design Award)’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공모전으로 손꼽힌다.

올해 아이에프 디자인 어워드에는 52개국 10,000여 점의 작품이 출품되었고 20개국 98명의 전문가가 심사를 진행했다.

2 - 1
수상작인「공군 픽토그램」은 항공기, 의복, 무기, 계급 등 공군과 관련된 요소들과 스포츠, 사무실 등 일상 요소들을 27개 카테고리의 720가지 그림문자로 표현한 것으로 이번 공모전에서 디자인의 독창성과 창의성, 영향력을 높게 평가받았다.

특히, 이번 작품은 공군 병사가 직접 기획과 디자인 모두를 맡아 화제가 되고 있다.

작품 기획자 겸 디자이너는 공군본부 공보정훈실 미디어콘텐츠과 김현준 병장(병 803기, 만 23세)으로 홍익대학교 디지털미디어디자인과에 재학 중 ’19년 공군 전문특기병으로 입대하여 그래픽디자인 임무를 맡고 있다.

5월에 제대를 앞두고 있는 김 병장은 군 복무 기간 동안 공군 픽토그램 외에도 다양한 업적을 쌓았다.

특히, 작년에는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공군 월간지『공군』에 3단 접지 형태의 ‘62570’ 인포그래픽 시리즈를 연재하며 국민들이 6·25전쟁 당시의 ‘공군의 역사’를 쉽게 알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군의관이 개발한 AI를 통해 코로나19 환자의 중증도를 선별하는 ‘코로나 체크업’ 서비스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로 공식 홈페이지·콘텐츠 제작, 브랜딩 작업을 진행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도 기여한 바 있다.

김 병장은 “공군 픽토그램은 국민에게 공군을 더욱 쉽고 재밌게 알리기 위해 만든 디자인”이라며, “앞으로 공군 픽토그램이 국민뿐만 아니라 세계에서 사랑받는 디자인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공군은「공군 픽토그램」을 공군 공식 블로그 ‘공감(afplay.kr)’에서 무료로 배포하고 있으며, 80개의 픽토그램을 추가하고 내용을 보완한 업데이트 버전을 4월 2주 중에 공개할 예정이다. 공군 픽토그램은 공공누리 제1유형에 따라 누구나 출처를 밝히고 자유롭게 활용할 수 있다.



출처: 대한민국공군 홈페이지 https://rokaf.airforce.mil.kr/airforce/350/subview.do?enc=Zm5jdDF8QEB8JTJGYmJzJTJGYWlyZm9yY2UlMkY3MCUyRjE1MDU2JTJGYXJ0Y2xWaWV3LmRvJTNG